본문 바로가기

뉴스

오희준, JTBC ‘경우의 수’ 출연 확정 출판사 편집자 役..김동준과 호흡[공식]

댓글0
OSEN

[OSEN=강서정 기자] 배우 오희준이 JTBC 새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에 출연한다.

25일 오희준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는 “오희준이 JTBC ‘경우의 수’에 합류한다”고 밝혔다.

오희준이 합류한 ‘경우의 수’(연출 최성범, 극본 조승희)는 10년에 걸쳐 차례대로 서로를 짝사랑하는 두 남녀의 쌍방삽질 관계전복 리얼 청춘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오희준은 극 중 김동준의 출판사 편집자인 ‘민상식’ 역으로 분해 극에 활기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매 작품마다 생생한 연기력과 개성 있는 표현력으로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는 오희준은 올 봄 MBC ‘365’와 KBS ‘계약우정’에서 잇달아 활약, 생각지도 못한 인물의 반전 모습을 선사하는가 하면 통통 튀는 캐릭터 소화력을 자랑하며 이야기 전개에 속도감을 부여하는 등 안방극장의 시선을 한껏 사로잡았다.

폭넓은 이미지 스펙트럼과 공감 수치를 무한 상승시키는 탁월한 연기력으로 출연작마다 더할 나위 없는 풍성함을 책임지고 있는 오희준이 이번 ‘경우의 수’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을지 기대가 고조되고 있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는 올 하반기 방영 예정이다. /kangsj@osen.co.kr

[사진] 매니지먼트 구 제공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OSE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