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NBA 유타 최장수 감독 슬로언 전 감독 별세…향년 78세

댓글0
스포츠투데이

제리 슬로언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미국프로농구(NBA) 유타 재즈를 23년간 이끈 제리 슬로언 감독이 세상을 떠났다.

유타는 23일(한국시각) "슬로언 전 감독이 2015년부터 파킨슨병과 치매 등을 투병했다"며 향년 78세에 별세한 그의 소식을 전했다.

1942년생인 그는 미국 일리노이주에서 태어나 미국 유타주 솔트레이크시티에서 눈을 감았다.

1965년 NBA 신인 드래프트 전체 4순위로 볼티모어(현 워싱턴)에 지명된 슬로언 감독은 선수 시절 올스타에도 두 차례 선정됐고, 수비 베스트 5에도 네 차례 이름을 올리는 등 좋은 활약을 펼쳤다.

1976년 현역 은퇴한 뒤 1978년 시카고 불스 코치에 합류했고, 1979-1980시즌 시카고 감독을 거쳐 1988-1989시즌부터 유타 지휘봉을 잡았다. 이후 2010-2011시즌까지 유타를 이끌며 두 차례나 챔피언결정전 준우승을 차지했다.

1989-2003년까지 15년 연속 플레이오프에 올리는 지도력을 인정받은 그는 2009년 농구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다. 슬로언 감독은 NBA 정규시즌 통산 1221승(803패)를 거둬 감독 다승 부문 4위에 올랐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