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임현식·육성재 입대 당시 모습 공개…짧은 헤어스타일+한숨(전참시)

댓글0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전참시’ 비투비 임현식과 육성재의 입대 당시 모습이 공개됐다.

2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트로트가수 이찬원과 비투비 멤버 서은광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서은광은 임현식과 육성재의 훈련소 입대를 마중하러 갔다. 서은광은 임현식을 만나자마자 격하게 포옹했다.

매일경제

‘전참시’ 비투비 임현식과 육성재의 입대 당시 모습이 공개됐다. 사진=‘전참시’ 방송캡처


임현식은 “잠이 안오더라고”라며 한숨을 쉬었다. 이후 육성재, 프니엘, 정일훈도 장소에 도착했다. 서은광은 “아직도 안믿겨. 건강만 해”라며 급하게 인사를 나눴다.

이휴 스튜디오에서 서은광은 “다녀왔으니까 놀리는 마음이 클 줄 알았는데, 애들도 저를 보낼 때 이런 마음이겠구나 싶었다”라고 찡한 마음을 전했다.

이찬원은 “저는 지금도 기억나는 게 엄마, 아빠가 두 분이 장사를 해서, 엄마는 장사를 하고 아버지가 왔다. 수료식도 못왔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매일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