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만취운전하다 경찰 들이받은 30대 남성…면허정지 수준

댓글0
뉴스1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서울=뉴스1) 황덕현 기자 = 술에 만취한 채 운전하다가 경찰관을 들이받고 도주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덜미가 잡혔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23일 오전 5시께 관악구 신림사거리 인근에서 술에 취해 운전을 하다가 난폭운전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을 차로 치고 달아난 A씨를 특수공무집행방해치상 등 혐의로 현행범 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달아나던 중 앞에 정차된 경찰차를 추돌하고 멈춰섰다. 이 사고로 단속 경찰관과 함께 출동한 경찰관 등 5명이 다쳤다. A씨의 당시 혈중 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 수준으로 측정됐다.

경찰은 도주 우려가 있다고 보고 A씨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도 검토하고 있다.
ace@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뉴스1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