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박능후 장관 “지자체·교육청·소방청 코로나19 대응체계 강화”

댓글0
23일 정부서울청사 중대본 회의서 “긴급 치료병상 사전 확충 신속히 추진해야”
이코노믹리뷰

[이코노믹리뷰=최동훈 기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가 다음주 진행되는 고등학교 2학년 이하 학생들의 등교 수업을 앞두고 방역 체계 강화를 도모한다.

박능후 중대본 1차장(보건복지부 장관)은 23일 정부청사에서 열린 중대본 회의 현장에 참석해 “현재 가동되고 있는 지자체ㆍ교육청ㆍ소방청 연계 비상대응 체계를 한층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박 1차장은 기관 간 협조 체계를 통해 의심환자 긴급이송, 검사 등 기능을 신속히 실시함으로써 학교와 지역사회 양측 간 감염 연결고리를 차단한다는 방침을 내세웠다.

중대본은 이날 회의에서 수도권 추가 확진자에 관한 조치사항을 점검했다. 또 코로나19 재유행에 대비해 중증환자를 위한 긴급 치료병상을 확충할 계획을 검토했다.

박 1차장은 “중증환자 긴급 치료병상은 코로나19 환자의 치명률을 낮추기 위한 필수 자원”이라며 “코로나19 사태가 전세계에서 지속되는 가운데 긴급 치료병상을 신속히 사전 확충해야 한다”고 말했다.

최동훈 기자

-Copyright ⓒ 이코노믹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