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브라질 코로나19 확진자 세계 두 번째로 늘어…33만여 명

댓글0
SBS

브라질이 코로나19 확진자 수에서 러시아를 제치고 미국에 이어 세계 두번째 국가가 됐습니다.

브라질 보건부는 22일(현지시간) 확진자 수가 33만890명으로 전날보다 2만803명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브라질에서 확진자가 하루에 2만명 넘게 늘어난 것은 처음입니다.

이에 따라 브라질의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러시아보다 많아졌습니다.

미국 존스홉킨스대학의 코로나19 집계 현황을 보면 브라질의 확진자 수는 미국(159만8천631명)에 이어 두 번째고 러시아(32만6천448명)가 그 뒤를 이었습니다.

브라질의 확진자는 지난 2월 26일 첫 보고 이후 이달 3일 10만명, 14일 20만명에 이어 이날 33만명 선을 넘어 증가세가 갈수록 가팔라지고 있습니다.

사망자 수는 2만1천48명으로 하루 전보다 1천1명 늘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김용철 기자(yckim@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SBS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