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슈돌' 민우혁♥이세미 둘째 사랑이 집에 오는 날, 9명 대가족 완성 [포인트:컷]

댓글0
엑스포츠뉴스촬영 현장 속 스타들은포토슬라이드 이동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민우혁 이세미 부부의 둘째 사랑이가 가족들과 첫 만남을 가진다.

24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31회는 ‘나의 사랑, 나의 가족’이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이든이네 집에서는 막내 사랑이와 첫 만남이 이루어진다.

앞서 민우혁 이세미 부부는 ‘슈돌’을 통해 둘째 사랑이의 출산 과정을 공개했다. 마지막까지 긴장을 늦출 수 없었던 세미 엄마의 출산기가 시청자들에게도 새 생명 탄생의 감동을 전했다. 이런 가운데 이날 방송에서는 기적적으로 찾아와 더욱 소중한 사랑이가 집에 오는 날이 공개된다.

출산 후 약 한 달 만에 병원, 조리원 생활을 마치고 돌아오는 세미 엄마와 사랑이. 온 가족은 두 모녀를 만날 생각에 들떠 있었다고 한다. 특히 오빠가 된 이든이는 오매불망 사랑이를 기다리며 동생 바보의 모습을 보였다는 전언이다.

사랑이가 도착한 뒤 왕할머니부터 이든이까지 모두 모여 사랑이만 하염없이 바라봤다고. 자신을 둘러싸고 옹기종기 모인 가족들을 처음 본 사랑이는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오랜 기다림 끝에 드디어 완전체가 된 대가족의 첫 만남이 어떨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또한 아홉 명이 된 가족의 첫 가족사진 촬영기도 공개된다. 이든이까지 여덟 명이 찍은 가족사진과 똑같은 콘셉트로 새로운 가족 사랑을 찍게 된 이들의 좌충우돌 촬영기가 시청자들의 안방에 전한 훈훈함에 기대가 더해진다.

한편 사랑 가득한 민우혁 4대에 사랑이가 찾아온 날을 함께할 수 있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331회는 오는 24일 일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KBS 2TV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