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런닝맨' 전소민 하우스 공개, 양세찬X이광수와 반가운 재회 [포인트:컷]

댓글0
엑스포츠뉴스촬영 현장 속 스타들은포토슬라이드 이동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전소민이 돌아왔다.

24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건강상의 이유로 잠시 휴식기를 가졌던 배우 전소민의 근황과 집이 전격 공개된다.

최근 양세찬은 지난 500회 당시 우승 특전으로 받았던 전소민 집 초대장을 들고 이광수와 함께 ‘전소민 하우스’를 찾아갔다. 집안일을 해줄 1인으로 선정된 양세찬은 약속을 지키기 위해 ‘막내라인’의 맏형 이광수도 소환했다.

세 사람은 오랜만의 만남에 반가워했지만, 곧바로 전소민의 집안일 조련이 시작됐다. 폭풍 같은 가사 노동 주문에 이광수와 양세찬은 쉴 틈이 없었고, 급기야 집 탈출을 감행했다. 그러나 집 탈출 모의를 벌이는 족족 눈치 빠른 전소민에게 들켜 현장을 폭소케 했다.

‘런닝맨’의 막내라인 케미도 여전했다. 동갑내기 전소민과 양세찬의 꽁냥꽁냥 기류에 이광수는 “이럴 거면 나를 왜 불렀냐?”, “나는 집에 가겠다”며 불만을 토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반가운 얼굴 전소민의 근황과 전소민 하우스에서 펼쳐진 이광수, 양세찬의 가사 노동기는 24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SB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