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4월부터 금융공공데이터 4400만건 무료 개방

댓글0
"58만건 비외감법인 정보, 국내 최초 무료개방"
뉴스1

(사진제공 = 금융위원회) © 뉴스1


(서울=뉴스1) 박기호 기자 = 내달부터 9개 금융 공공기관이 보유한 데이터 중 상호 연계·융복합한 4400만건의 공공데이터가 오픈 API(특정 데이터를 다른 프로그램이 접근할 수 있게 정한 공개형 통신규칙) 형태로 외부에 무료 개방된다.

금융위원회는 30일 "국내 최초 대규모 상호연계·융복합 금융공공데이터 서비스를 개시한다"며 "개방 예정 데이터 중 약 58만 건의 비외감법인 정보는 국내 최초 무료개방 데이터"라고 밝혔다.

금융위에 따르면 공공데이터포털을 통해 제공되는 금융공공데이터는 상호 연계 및 시장의 관심 정도에 따라 Δ통합기업 Δ통합금융회사 Δ통합공시 Δ통합자본시장 Δ통합국가자산공매 등 5개 핵심 분야 테마 정보, 50개 서비스, 5500개 항목, 4400만건으로 구성된다.

통합기업 정보는 5개 금융 공공기관이 보유한 기업 관련 정보를 상호 연계해 법인번호를 기준정보로 기본정보, 지배구조정보, 재무정보 등을 제공한다. 통합공시 정보는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DART) 정보에 대해 영업현황, 유가증권 정보 등을 제공한다.

통합금융회사 정보의 경우 4개 금융 공공기관이 보유한 금융회사 관련 기본정보, 재무정보, 통계정보다. 통합자본시장 정보는 3개 금융 공공기관이 보유한 자본시장 관련 정보를 상호연계해 유가증권 종류별 발행정보, 거래정보 등으로 이뤄진다. 통합국가자산공매 정보에선 2개 금융 공공기관이 보유한 국자자산 관련 정보를 연계해 국유재산 정보 및 고객거래 정보 등을 제공한다.

금융위는 이번에 무료로 공개되는 금융공공데이터를 Δ기업에 대한 분석 및 평판을 쉽게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 Δ금융회사 위치 및 경영안전성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 Δ투자기업 알리미 등으로 활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금융위는 "우리나라의 금융부문 공공데이터 개방은 다른 분야에 비해 보수적 업무 관행 등으로 매우 부진한 상황"이라며 "데이터 개방으로 민간기업의 창업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금융공공데이터 서비스는 내달 초부터 공공데이터 포털에서 등록 신청할 수 있다. 금융위는 순차적으로 금융공공데이터 오픈 API를 개방할 예정이며 모든 API 개방 작업이 마무리되는 내달 29일 정식으로 서비스를 개시할 계획이다.
goodday@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뉴스1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