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R마드리드 前회장은 사망했지만, 아들은 코로나19 완치

댓글0
뉴시스

[서울=뉴시스] 코로나19로 세상을 떠난 로렌소 산스 전 레알 마드리드 회장을 추모하다 코로나19에 감염된 아들 파코 산스가 완전히 회복했다. (캡처 = 스페인 마르카)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세상을 떠난 레알 마드리드 로렌소 산스 전 회장을 추모하다 감염됐던 아들이 최근 완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는 30일(한국시간) "산스 전 레알 마드리드 회장의 아들인 파코 산스가 코로나19에서 회복됐다"라고 보도했다.

산스 전 회장은 지난 22일 코로나19 치료를 받다 끝내 숨을 거뒀다. 그는 평소 호흡기 질환을 앓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산스 전 회장은 1995년부터 2000년까지 레알 마드리드 수장을 맡았다.

아버지를 떠나보낸 뒤 코로나19에 감염됐던 아들 파코는 다행히 중환자실을 나와 일반 병동에서 완전히 회복됐다.

마르카는 파코가 코로나19 확진 판정 후 일주일간 병상에 있었지만 완치됐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뉴시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