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대구·경북 요양병원·정신병원 4곳에서 10여명 추가 확진

댓글0
제2미주병원, 한사랑요양병원, 대실요양병원, 서요양병원

한겨레

대구·경북의 요양병원 3곳과 정신병원 1곳에서 모두 15명이 추가 확진됐다.

대구시는 30일 0시 기준 제2미주병원(정신병원)에서 8명(환자 4명·종사자 4명), 한사랑요양병원에서 1명(환자), 대실요양병원에서 1명(종사자)이 전날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누적 확진자는 제2미주병원 83명, 한사랑요양병원 110명, 대실요양병원 91명으로 늘었다. 44명의 누적 확진자가 나온 김신요양병원에서는 전날 추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경북 경산 서요양병원에서도 전날 5명(환자 4명·종사자 1명)이 추가 확진돼 누적 확진자는 50명으로 늘었다.

김종연 대구시 감염병관리지원단 부단장은 이날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제2미주병원의 확진자는 병원에 이송했고, 다른 환자와 종사자는 코호트 격리했다. 제2미주병원에서는 확진자가 더 나오고 있기 때문에 추가 확진자는 더 늘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일우 기자 cooly@hani.co.kr

▶[연속보도] n번방 성착취 파문
▶신문 구독신청▶삐딱한 뉴스 B딱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한겨레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