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이효리, 코로나19로 캐나다 입양 막힌 유기견 위해 도움 요청

댓글0
YTN


가수 이효리가 코로나19 사태로 해외 입양길이 막힌 유기견에 대한 도움을 호소했다.

이효리는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난 여름 사방이 가려진 뜬장에서 방치된 채 비참한 삶을 살던 쥬쥬를 만나 꺼내주게 되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유기견 쥬쥬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올렸다.

이어 "다행히도 캐나다에 입양하겠다는 분이 생겨 기뻐했는데 또 한 번 어려움을 겪고 있네요. 우리 모두가 어려운 지금이지만 도움 주실 분이 있다면 기다릴게요"라고 도움을 요청했다.

이효리는 유기견 해외 입양을 진행하는 비영리단체에서 캐나다, 비국 시민권, 영주권자 중 캐나다 가는 사람을 찾는다는 내용이 담긴 글도 함께 공유했다.

현재 캐나다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외국인 입국금지가 공표된 상황으로, 해외입양이 확정된 유기견들이 비행기를 탈 수 없어 도움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YTN Star 강내리 기자 (nrk@ytnplus.co.kr)
[사진출처 = OSEN]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YTN에서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YT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