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송강호X이병헌 '비상선언', 코로나19로 크랭크인 연기

댓글0
YTN


영화 '비상선언'(감독 한재림)의 크랭크인이 연기됐다.

30일 쇼박스 관계자는 YTN Star에 "3월 말에 촬영을 시작하려고 했던 '비상선언'이 코로나19 여파 등 여러 가지 사정으로 미뤄졌다"라면서 "조금 더 만반의 준비를 해서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정확한 촬영 시점은 미정으로 상황을 봐야 할 것 같다"라고 밝혔다.

'비상선언'은 항공 재난을 소재로 한 영화로 앞서 송강호 이병헌 전도연이 캐스팅돼 관심을 모았다. '연애의 목적' '우아한 세계' '관상' '더킹' 등을 선보였던 한재림 감독의 신작이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영화 제작에도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해외 로케이션이 예정됐던 '피랍' '교섭' '범죄도시2' 등의 해외 촬영이 연기됐고, 콜롬비아에서 촬영 중이던 '보고타' 팀은 촬영을 중단하고 배우와 스태프 전원이 귀국했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BH엔터테인먼트,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YTN에서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YT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