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코스피 3% 급락 출발…또 1670선 무너져

댓글0
CBS노컷뉴스 홍영선 기자

노컷뉴스

(사진=연합뉴스)


30일 코스피 지수가 1670선 아래로 떨어지며 출발했다.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수가 증가세를 이어지는 가운데 간밤에 뉴욕 증시 하락 마감이 영향이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이날 오전 9시 50분 현재 코스피 지수는 전일 대비 54.35포인트(3.16%) 내린 1663.38을 가리키고 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개인은 이날도 1289억원을 사들이고 있다. 외국인과 기관은 758억원, 499억원을 순매도하고 있다.

같은 시각 코스닥 지수는 4.15포인트(0.79%) 내린 518.75를 기록 중이다.

코스닥 시장에서도 개인만 381억원을 순매수하고 있고,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13억원, 173억원을 순매도하고 있다.

이원 부국증권 연구원은 "지난주 증시가 급반등했던 것은 단기적 급락에 따른 기술적 반등"이라며 "아직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된 것은 아니고 이로 인한 기업 실적이 추가로 하향 조정될 가능성도 있어 지수도 조정을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노컷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