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용인시, 해외입국 확진자 1명 또 추가

댓글0
아시아투데이

인천공항 방역현장./제공=독자



용인/아시아투데이 홍화표 기자 = 경기 용인시가 연이어 발생되는 코로나19 해외 입국확진자로 인해 긴장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영국에서 입국한 관외 확진자가 발생했다.

30일 용인시에 따르면 영국에서 입국한 용인시민 1명이 코로나19 확진자에 추가됐다. 관외기준 16번째 확진자다.

영국에서 유학 중 29일 귀국한 처인구 동부동 운학리에 거주하는 A씨(32)는 인천공항 국립검역소 진단검사에서 양성으로 판정됐다.

A씨는 입국 직후 검체를 채취했고, 인천 임시대기시설에서 격리 중이어서 관내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시는 A씨를 이송하기 위해 경기도에 격리병상 배정을 요청했다.

A씨는 입국 전인 지난 21일부터 미열이 나타났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시는 역학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공개범위 내 정보를 시민들에게 제공한다.

한편, 이날 9시 기준 용인시 확진환자는 관내등록 51명, 관외등록 16명 등 67명이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아시아투데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