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시카고 컵스 직원 2명, 코로나19 확진 판정…리글리구장 등 폐쇄 조치

댓글0
OSEN

[사진] OSEN DB


[OSEN=손찬익 기자] 시카고 컵스 구단 직원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카고 지역 매체 '시카고 선 타임스'는 30일(이하 한국시간) 시카고 컵스 직원 2명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이들은 지난 9일 홈구장인 리글리 필드에서 열린 직원 교육 행사에 참여한 바 있으며 현재 한 명은 병원에 입원했고 다른 한 명은 자가 격리된 상태다.

컵스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리글리필드와 구단 시설을 이미 폐쇄했다. /what@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OSE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