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통합당 김용판, 부인 코로나 확진에 자가격리

댓글0
파이낸셜뉴스

대구 달서병에 출마하는 미래통합당 김용판 후보.


[파이낸셜뉴스] 대구 달서병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김용판 후보가 26일 부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로 판정됨에 따라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김종연 대구시 감염병관리지원단 부단장은 26일 브리핑에서 "어제(25일) 정당 공천을 받은 후보자 가족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밀접접촉자인 후보자는 자가격리 조치했다"고 전했다.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김 의원은 오늘 중 진단검사를 거쳐 내일 결과를 받을 예정이다.

mkchang@fnnews.com 장민권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파이낸셜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