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김은숙X이민호X김고은 '더킹', 4월 SBS 금토극 확정

댓글0
스타데일리뉴스

[스타데일리뉴스=천설화 기자] 역대급 '판타지 로맨틱 코미디' 탄생을 예고하고 있는 김은숙 작가의 '더 킹-영원의 군주'가 오는 2020년 4월, SBS 금토드라마로 편성을 확정지으며, 1차 티저를 공개했다.

'더 킹-영원의 군주'(극본 김은숙/연출 백상훈, 정지현/제작 화앤담픽쳐스)는 차원의 문(門)을 닫으려는 이과(理科)형 대한제국 황제 이곤과 누군가의 삶, 사람, 사랑을 지키려는 문과(文科)형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이 두 세계를 넘나드는 공조를 통해 그리는 차원이 다른 판타지 로맨스다.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최고의 필력으로 작품마다 신드롬을 터트리는 '히트작 제조기' 김은숙 작가와, '비밀', '후아유-학교 2015', '태양의 후예' 등에서 감각적인 연출력을 선보였던 백상훈 감독,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를 통해 세련된 영상미로 주목받은 정지현 감독이 의기투합하면서 또 한 번의 레전드급 '흥행 대작' 등극을 예고하고 있다.

무엇보다 '더 킹-영원의 군주'는 이민호-김고은-우도환-김경남-정은채-이정진 등 등장만으로도 대한민국을 들썩이게 만드는 '최고의 캐스팅 라인업'이 완성돼 안팎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소집해제 이후 '더 킹-영원의 군주'를 통해 오랜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이민호와 드라마와 영화를 가리지 않고 다양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김고은은 각각 '상속자들'과 '도깨비' 이후 김은숙 작가와의 두 번째 작업이어서 더욱 시선이 모아지고 있다.

여기에 우도환-김경남-정은채-이정진 등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은 '연기내공 갑(甲)' 배우들이 대거 합류, 그동안 좀처럼 다뤄지지 않았던 '평행세계'에 대한 신선하고 독창적인 '김은숙표 서사'를 든든하게 지지해줄 전망이다.

오는 2020년 4월, 금, 토요일, 이민호-김고은-우도환-김경남-정은채-이정진 등 배우들과 함께 김은숙 작가, 백상훈, 정지현 감독이 빚어낼 판타지 로맨틱 코미디 '더 킹-영원의 군주'가 과연 어떤 모습으로 탄생하게 될지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더 킹-영원의 군주'가 2020년 4월로 편성을 확정짓고 본격적인 대장정에 돌입 한다"라며 "그동안 드라마에서 좀처럼 다뤄진 적 없는, 흥미로운 주제인 '평행세계'를 김은숙 작가가 어떤 색다른 방법으로 만들어 낼 지, 기존 판타지 로맨틱 코미디의 차원을 넘어선, 어떤 이야기가 펼쳐지게 될지, '더 킹-영원의 군주'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더 킹-영원의 군주'는 오는 2020년 4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스타데일리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