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소이현·홍진경 "정글 속 아이들에게 '고생했다'고 말해줬죠"

댓글0
뉴시스

[서울=뉴시스] 소이현(사진=tvN 제공) 2020.01.1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딸 하은이에게 '고생했다'며 격려해줬죠."

탤런트 소이현이 tvN 예능물 '나의 첫 사회생활' MC로 나서는 소감을 밝혔다.

소이현은 14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나의 첫 사회생활' 제작발표회에서 "이 프로그램에 나오는 아이들이 5~7세로 내 딸들과 나이가 비슷하다"며 "첫째 딸을 유치원에 막 보내기 시작해 심장을 졸이면서 VCR을 시청했다. 이후 집에 가서 딸에게 '고생했다'고 말해줬다. 남편뿐만 아니라 딸에게도 격려를 해줘야 겠다고 마음 먹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아이들이 유치원에서 친구들을 사귀고 선생님 밑에서 공부하며 처음 사회생활 하는거 아니냐. 처음으로 겪는 '사회생활이 얼마나 힘들었을까?'라는 생각이 들어서 칭찬을 많이 해주려고 한다. 회사 생활만 사회생활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됐다. 실제로 아이를 유치원에 보낸 엄마의 마음으로 함께 하고 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홍진경(사진=tvN 제공) 2020.01.14 photo@newsis.com


'나의 첫 사회생활'은 아이들의 일상을 살펴보며 우리들의 지난 사회생활을 돌아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소이현과 함께 개그맨 이수근, 모델 홍진경이 MC로 활약한다. 이들은 어른들의 과거와 현재, 앞으로의 사회생활을 쉽게 전달한다.

홍진경은 "나도 '우리 아이가 유치원에서 어떻게 지내나?' 궁금했다"면서도 "CCTV로 지켜볼 수 없는 노릇 아니냐. '오늘은 어땠어?'라고 물으면 아이들의 대답은 다 똑같다. '나의 첫 사회생활'을 하면서 '우리 아이도 저런 정글 같은 곳에 있었구나' 싶더라. 아이가 있는 시청자들은 공감하며 볼 것"이라고 기대했다.

"어느 순간 아이들의 모습에서 내 모습이 보였다. 결국 나와 관련된 상담을 하고 있더라. 어른인데도 아직 힘든 부분이 있다"며 "'우리가 알던 아이들의 모습이 다가 아니구나'라고 느꼈다. 온갖 서스펜스와 막장, 로맨스, 액션이 있다. 그 어떤 영화보다 재미있다"고 강조했다.

자신만의 육아 방법도 공개했다. "사회생활의 시작이 키순이라면 우리 딸은 일단 유리한 고지에 있다. 키가 크다"며 웃었다. "키 때문에 아이들 사이에 벌어지는 일도 많더라"면서 "나는 딸에게 '네 말을 줄이고 친구들의 말을 더 들어줘라' '서로 배려하고 나눠 먹고 양보하면 너를 좋아하는 친구들이 많이 생길 거라'고 조언해준다"고 덧붙였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수근(사진=tvN 제공) 2020.01.14 photo@newsis.com


반면 이수근은 작은 키를 물려 받은 두 아들에게 미안해했다. "녹화 후 아이들에게 처음으로 미안하다고 얘기했다. 아이들을 보니 대장이나 단체의 리더는 거의 키순으로 가더라"면서 "아들이 전교 부회장인데 별명이 '땅콩'이다. 예전에는 대수롭지 않게 넘겼는데, 처음으로 아이에게 '미안하다'고 얘기했다. 성장과 발육에 더욱 신경쓰고 있다"고 귀띔했다.

"나의 첫 사회생활을 함께 하면서 우리 아이들에 관한 생각도 많이 바뀌었다"며 "웃음과 감동이 다 있다. 흔한 육아 프로그램과는 차별화가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이길수 PD는 "촬영하는 매 순간이 놀라웠다. 티저 영상이 나온 뒤 '아이들이 연기한거 아니냐'는 이야기도 들었다. '어떻게 아이들이 저런 말을 하느냐'고 하더라"면서 "제작진과 카메라 개입을 최소화하고 아이들이 문제를 어떻게 해결하는지 지켜봤다. 드라마 속 대사처럼 주옥같은 말들이 많이 나온다. 기대해달라"고 청했다.

이날 오후 11시 첫 방송.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페이스북][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뉴시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