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2보] f(x) 설리 성남에서 숨진채 발견···매니저 경찰에 신고

댓글0
서울경제


f(x) 출신 가수 겸 배우 설리(본명 최진리·25)가 사망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14일 오후 설리의 사망신고가 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접수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사실 확인 중이다.

신고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께 성남시 수정구의 한 전원주택 2층에서 설리가 숨져 있는 것을 매니저가 발견해 신고했다.

2009년 f(x)로 설리는 그룹 활동에 대한 공백기가 늘고 악성 댓글과 루머에 고통을 호소하면서 연예 활동을 잠정 중단했던 바 있다.

현재 JTBC2 예능 프로그램 ‘악플의 밤’ MC로 출연하는 동시에 SNS를 통해 팬들과 활발하게 소통한 바 있어 팬들은 큰 충격을 호소하고 있다.

/최상진기자 csj8453@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서울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