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밥블레스유2' 강소라, 인생언니 출격 "언니들 번호 받고싶다"…똥손 막내 등극(종합)

댓글0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헤럴드경제

Olive '밥블레스유2' 방송캡쳐


강소라가 언니들의 번호를 받고 싶다며 팬심을 드러냈다.

26일 방송된 Olive 예능프로그램 '밥블레스유 2'에서는 인생언니 강소라가 출연해 똥손 막내로 등극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숙은 "딱 보면 모르겠어?"라며 자신이 준비한 헌정룩을 맞춰보라고 했다. 김숙의 졸업사진을 본 장도연이 웃음을 터트렸다. 이어 송은이가 인형탈을 쓰고 나타나자 장도연은 "청담동에 사자가 나타났다"라며 놀랐다. 그리고 박나래는 "이분 걸크러쉬다. 시원시원해서 좋다"라고 인생언니 힌트를 줬다.

송은이는 "우리가 가는 곳이 인생언니가 즐겨가는 커피집이라고 했다"라며 인생언니의 단골 떡 카페로 향했다. 박나래가 "여러분의 뇌가 필요한 사연이다. 장도연씨 팬인 남자팬분이 사연을 보내주셨다. 장도연 팬클럽 이름이 없다"라고 사연을 소개했다. 박나래는 "장도연 발도 크다 우리 장도연해서 장발장 어때요?"라고 아이디어를 냈고, 김숙은 "팬들의 마음을 훔친거지"라고 설명했다. 그리고 송은이가 "네가 좋아하는 것들 쭉 얘기해봐"라며 말을 하던 도중 인생언니 강소라가 깜짝 등장했다. 이에 깜짝 놀란 송은이는 급하게 인생언니 헌정룩을 입었다.

송은이가 "왜 나왔어요? 배우분들이 예능에 나올때는 이유가 있는데"라고 묻자 강소라는 "오로지 사심에서 나왔다. 번호를 어떻게든 알고 싶고 제가 관심이 있거나 친해지고 싶은 분들이 있으면 먼저 다가가려고 하는 편이다"라고 답했다. 이어 가장 나이가 어린 강소라에 장도연은 "멋있으면 언니니까"라고 말했다. 이후 김숙은 "도연이 팬클럽 이름 정하고 있었다"라고 알렸다. 이에 강소라는 "거인 이런 별명이 있으시잖아요. 대중들한테는 큰 존재지만 우리한테는 도연씨가 너무 귀여운거야. '장꼬마'"라고 의견을 냈다.

채식으로 살이 쪘다는 사연에 강소라는 "고구마 실패, 닭가슴살도 실패. 하다 보니까 계속 요리를 하게 되더라 원푸드의 단점은 보상을 하게 된다. 치팅데이가 하루해야 되는데 계속 하게 된다"라며 다이어트 실패 경험을 얘기했다. 박나래는 "개그맨들끼리 8주간의 기적이라는 프로젝트를 했었다. 다이어트할때 힘든건 여러가지 음식을 못 먹는거다. 그래서 추천하는게 샤브샤브랑 월남쌈이다"라고 했다. 또 강소라는 "버터 중에 기버터라고 있다. 치즈 같다. 가끔 힘들때 호밀빵에 발라먹으면 스트레스가 풀린다"라고 추천했다.

똥손 사연에 강소라는 "저도 똥손이다. 그릇 잘 깨고, 진짜 허당이다. 얼마전에 방향제를 깼다. 옷에 향기가 났으면 좋겠어서 넣어놨는데 옷을 꺼내다가 깨트렸다. 이를들은 박나래는 "똥손들은 시작부터가 틀린거다. 방향제를 왜 거기다 넣어? 깨질수 있는거를 왜 거기다 넣어두냐고"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그리고 똥손이라는 장도연이 "우리집에도 방향제 안에 넣어놨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도연과 똥손 대결을 하던 강소라는 "방법을 찾았다. 요리할때 대장금 '연밥'이라는 노래가 있는데 그걸 들으면서 내가 임금님한테 진상한다는 기분으로 조심스럽게 준비한다"라며 자신만의 똥손 극복법을 밝혔다.

한편 네 사람과 모두 전화번호를 주고받은 강소라에게 김숙은 "번호를 알아야지 전화를 안 받는거야"라고 끝까지 장난을 쳐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헤럴드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