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음주운전’ 환희, “술 깬 줄 알고 운전…깊이 반성한다” 자필 편지로 사과

댓글0
이투데이

환희가 조사를 위해 경찰출석 했다. (출처=환희SNS)


가수 환희가 음주운전과 관련해 자필로 사과했다.

26일 환희는 자신의 팬카페를 통해 “세계적으로 힘들고 어려운 상황 속에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하게 되어 너무나도 송구스럽고 죄송한 마음”이라며 음주운전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앞서 환희는 지난 21일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적발됐다. 당시 환희는 경기도 용인에서 접촉사고를 당했으며 보험처리를 하는 과정에서 수상하게 여긴 보험회사 직원이 신고해 적발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투데이

환희 자필 사과문(출처=환희 팬카페)


환희는 자필 편지를 통해 최근 지인으로부터 소송에 휘말려 힘든 시간을 보냈음을 밝혔다. 그러한 와중에 조언을 듣는 식사 자리가 있었고 그곳에서 소주 반병을 마셨다. 지인의 집에서 자고 다음 날 새벽 5시에 본가로 출발했고 이후 음주운전으로 적발됐다.

환희는 “전날 마신 술이었고 일찍 잤기 때문에 숙취가 없을 거라 생각했다”라며 “어리석은 행동이었고 진심으로 뉘우치고 있다. 공인으로서 제대로 판단하지 못한 점 깊게 반성한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한편 환희는 지난 24일 오후 경찰 조사를 받기 위해 용인서부경찰서에 출석했다. 환희는 경찰 조사에서 “전날 밤 9시께 식사 중 술을 마신 뒤 지인 집에서 잠을 잤고, 일어나 술이 깬 줄 알고 운전했다”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투데이/한은수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이투데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