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유엔, 최빈국·취약층 코로나19 대응 지원에 20억달러 조성

댓글0
KBS


유엔이 전 세계 최빈국과 취약계층이 코로나19에 대응하도록 20억 달러(약 2조 4천620억 원)를 조성해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AP통신 등은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이 25일, 코로나19가 전 인류를 위협하고 있고, 모든 인류는 맞서 싸워야 한다면서 이 같은 내용의 인도주의 대응 계획을 공식화했다고 전했습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이번 계획은 전 세계 최빈국들이 코로나19와 싸울 수 있도록 하고, 여성과 어린이 노인, 장애인 등 가장 취약한 사람들의 수요를 해결하는 데 목적이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기금이 조성되면 "많은 사람을 구하고 인도주의 기관들이나 비정부기구(NGO) 등에 코로나19 검사와 치료를 위한 의료 장비를 갖추도록 할 것"이라면서 "이것은 기본적인 인류 연대의 문제"라고 강조했습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일어날 수 있는 최악의 상황은 선진국에서는 코로나바이러스를 진압하고 개도국에서 들불처럼 퍼지는 것"이라면서 이럴 경우 "수백만 명이 사망할 수 있다"라고 우려했습니다.

앞서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최근 주요 20개국(G20) 정상들에게 서한을 보내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수조 달러 규모의 '전시 계획'을 세워달라고 촉구했습니다.

이번 인도주의 대응 계획은 유엔 인도주의업무조정국(OCHA)이 관장합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KBS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하송연 기자 (pinetree@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KBS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