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미세먼지’ 가득한 주말…내일 수도권·충남·세종에 비상저감조치

댓글0
KBS


토요일인 내일(15일)도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보돼 수도권과 일부 충청권에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됩니다.

환경부는 내일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서울, 인천, 경기, 충남, 세종 등 5개 시도에 초미세먼지 위기 경보 '관심' 단계를 발령하고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를 시행한다고 오늘(14일) 밝혔습니다.

해당 지역은 이날 0시부터 오후 4시까지 평균 초미세먼지 농도가 50㎍/㎥를 초과하고 15일도 '나쁨'에 해당하는 50㎍/㎥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되는 등 비상저감조치 발령 기준을 충족했습니다.

비상저감조치 지역에 있는 석유화학, 정제 공장, 제지 공장, 발전사 등 미세먼지를 다량으로 배출하는 사업장에서는 이날 하루 조업 시간을 변경하거나 가동률을 조정해 미세먼지 배출량을 줄여야 합니다.

비상저감조치 대상 사업장과 공사장이 이를 어기면 2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상 의무시설은 아니지만 폐기물 소각장이나 하수처리장과 같은 공공 사업장에서도 배출 저감조치에 나서게 됩니다.

석탄발전소 일부도 가동이 정지되고 미세먼지 배출량이 많은 화력발전의 출력을 80%로 제한하는 '상한 제약'도 시행됩니다.

다만 휴일이어서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 제한이나 행정·공공기관 차량 2부제는 시행되지 않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김소영 기자 (sos@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KBS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