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WHO, '중국 폐렴 전염 우려' 경고

댓글0
이데일리

질병관리본부 원인불명 폐렴 이미지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세계보건기구(WHO)가 14일(현지시간) 세계 각국 병원들에게 중국 폐렴 전염 우려에 대해 경고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WHO는 이날 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바이러스)가 가족간 인간 대 인간 감염 가능성은 적으나 확산 가능성은 여전하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마리아 반 커코브 WHO 신종질환 책임자 대행은 이날 제네바에서 연 기자회견을 통해 “현재 인간 대 인간 감염에 대한 확증은 없으나 특히 가족간에 제한된 감염 가능성은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어 “아직 명확한 임상적 결과도 없는 초기 단계이지만 확산 우려가 있는 만큼 가능성에 대비하라는 가이던스(지침)를 내렸다”고 덧붙였다. 당초 WHO는 지난 12일 중국 중부 우한에서 발병한 코로나 폐렴 바이러스가 지역에 국한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하지만 다음날 태국에서 중국 폐렴 바이러스가 첫 확인되며 확산 전염 가능성에 대한 비상이 걸렸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이데일리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