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정부 사절단, 오만 국왕 서거 조문

댓글0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 외교부는 정경두 국방부 장관을 단장으로 정부 조문사절단을 꾸려 14일 오만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우리 사절단은 지난 10일 서거한 카부스 빈 사이드 알 사이드 오만 국와 조문행사에 참석했다.


정 장관은 이날 오전 조문장소인 알 알람 왕궁에 도착해 하이쌈 빈 타리크 신임 오만 국왕을 만나 문재인 대통령이 표한 애도의 뜻을 전했다. 하이쌈 국왕은 우리 정부의 조문단 파견에 사의를 표하면서 문 대통령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정 장관은 이후 조문단 접견에 참석한 바드르 빈 사우드 오만 국방부 장관과 별도 환담을 하고, 지난해 10월 양국 국방장관회담 결과 등을 바탕으로 신임 국왕 재임 기간에도 방산 협력을 계속 발전시켜 나가기로 했다.



최대열 기자 dycho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아시아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