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사랑의 불시착’ 현빈, 북에 떨어진 손예진과 만남…‘강렬’

댓글0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과 현빈이 만났다.

14일 오후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는 윤세리(손예진 분)와 리정혁(현빈 분)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윤세리는 패러글라이딩을 하던 중 갑작스러운 바람으로 인해 북에 떨어졌다. 윤세리는 리정혁을 보고 “군인이신가요? 나를 찾느라? 내려가고 싶은데 너무 높고 온몸에 힘이 풀렸다”라며 도움을 청했다.

매일경제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과 현빈이 만났다.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방송캡처


윤세리는 리정혁이 북한 사람이라는 걸 눈치챘고, 리정혁이 총을 겨누자 윤세리는 “내려가요. 풀었어요”라며 급하게 내려왔다.

윤세리는 소속과 성명을 묻자 “소속은 패션 회사인데 어디라고 말씀드려도 잘 모르실 것 같고, 이름도 초면에 가르쳐드리기가 좀.. 참 힘든 결정하셨네요. 대한민국에 잘 오셨어요. 귀순 용사신거죠? 아님 간첩? 어떤 특수 임무 수행을 위해 긴급 투입된 엘리트?”라며 “걱정마세요. 저 신고 안할거에요”라고 말했다.

리정혁은 “뭔가 착각하는 것 같은데 내가 남에 오지 않았소. 거기가 북에 온 거요”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매일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