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트럼프, 北 "비핵화, 협상테이블서 내려져" 발언에 "지켜보겠다"

댓글0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북한이 적대적 행동을 한다면 놀랄 것”이라면서 “지켜볼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플로리다로 떠나기 전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고 로이터 통신 등이 전했다.

그는 “김정은과 매우 좋은 관계를 갖고 있다”며 “우리 두 사람 모두 그렇게 유지하길 원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 대해선 “3년간 매우 잘 지내온 사람”이라고도 했다.

이데일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트럼프 대통령은 또 김 위원장이 내년 11월로 예정된 미국 대선에 개입하는 것을 원하지 않을 것이라고 하면서도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이는 북한이 도발 등을 통해 대선에 개입할 가능성에 대해 경고의 목소리도 같이 낸 것으로 풀이된다.

그는 “김 위원장이 뭔가 일어나는 것을 보고 싶어한다고 생각한다”며 “관계는 매우 좋지만 약간의 적대감이 있다. 그것에 대해선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말했다.

한편, 김성 UN 주재 북한 대사가 “비핵화 이슈는 협상 테이블에서 내려졌다”는 입장을 밝힌 데 대해 트럼프 대통령은 “지켜보겠다”라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이데일리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