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뉴욕마감]美제조업 지표 부진·무역 우려에 하락…다우 0.96%↓

댓글0
뉴스1

<자료사진> © AFP=뉴스1


(서울=뉴스1) 김서연 기자 = 2일(현지시간) 뉴욕 증시가 미국 제조업 지표 부진과 새로운 무역 분쟁 우려로 하락 마감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이날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68.37포인트(0.96%) 떨어진 2만7783.04로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27.11포인트(0.86%) 내린 3113.87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도 97.48포인트(1.12%) 하락한 8567.99로 장을 마감했다.

마켓워치는 11월 미국 제조업 지표가 부진을 보이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브라질과 아르헨티나산 철강 및 알루미늄 관세를 재개한다고 밝힌 뒤 다우지수가 270포인트 가까이 떨어졌다고 설명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브라질과 아르헨티나가 자국 통화를 대규모 평가절하를 주도해왔다"며 이들 국가에 철강 및 알루미늄 관세를 즉각 다시 부과하겠다고 말했다.
sy@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뉴스1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