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POP이슈]"예비신랑 따라 개종도"..간미연♥황바울, 오늘(9일) 3년 열애 끝 웨딩마치

댓글0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사진 제공=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간미연과 황바울이 품절녀,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9일 배우 간미연과 황바울은 서울 동숭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리며 부부의 연을 맺는다. 3살차 연상연하 커플인 두 사람은 연극과 뮤지컬에 동반 출연하며 처음 인연을 맺고 오랫동안 친구로 지내다 3년 전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전해졌다.

두 사람은 앞서 지난 9월 결혼을 발표했다. 특히 당시 황바울은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3년이란 긴 시간 동안 만나오면서 나보다 생각도 깊고 마음도 따뜻한 사람이라는 것을 느꼈다. 여자친구에 대한 사랑이 커지고 옆에서 함께하며 행복하게 해주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돼 결혼을 결심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헤럴드경제

사진 제공=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또한 "아무래도 결혼을 결정하기에 앞서 나보다는 여자친구인 간미연 씨가 고민과 생각이 많았을 테지만, 의지하고 믿어주어서 든든하고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결혼한 후에도 서로의 곁에서 아낌없는 사랑과 용기를 보내줄 수 있는 평생의 동반자가 되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3년간 비밀스럽게 연애를 이어왔다는 두 사람은 결혼 소식을 발표한 후 SNS에 함께 찍은 사진을 자유롭게 게재하는가 하면, 각종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해 연애담을 풀어놓기도 하는 등 서로를 향한 애정을 마음껏 드러냈다. 특히 간미연은 MBC 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 모태신앙인 황바울을 위해 기독교로 개종했음을 고백하며 화제를 모았다.

선남선녀 두 사람의 결혼 소식에 네티즌들 또한 축하와 응원을 이어가고 있다. 결혼으로 인생의 2막을 열어갈 두 사람이 일과 사랑 모두 잡으며 꽃길만 걷길 바라본다.

헤럴드경제

사진 제공=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헤럴드경제

사진 제공=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한편 간미연은 지난 1997년 그룹 베이비복스의 멤버로 데뷔, '킬러', '야야야', '인형', '겟업'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사랑 받았다. 이후 간미연은 배우로 전향해 '최고의 한방', '비켜라 운명아' 등 작품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황바울은 2006년 SBS '비바! 프리즈' MC로 데뷔해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 '롤러코스터'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MC 및 리포터, 연기자로 활약했다. 현재는 뮤지컬 배우로 활동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헤럴드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