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단독] 아이돌 그룹 출신 우창범, 前 연인에게 음란물 전송해 '피소'

댓글0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텐아시아

가수 출신 BJ 우창범. / 방송화면 캡처


그룹 버뮤다 출신의 가수 우창범(26)이 전(前) 여자친구와 헤어진 뒤 SNS 메시지를 통해 음란 영상물을 전송한 혐의로 피소됐다.

한 인터넷 방송에서 활동 중인 BJ 열매(이수빈·29)는 전 남자친구인 우창범을 상대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위반(통신매체 이용한 음란행위) 등으로 지난달 3일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고소장에 따르면 우창범은 이수빈과 2016년부터 2년 간 교제하다가 2018년 6월 결별했다. 이어 2018년 7월 메신저(카카오톡)의 메시지를 통해 ‘지난 관계를 정리하며 영상들을 하나씩 지우고 추억한다’며 자신의 신체를 드러낸 음란 영상을 전송해 이수빈에게 성적 수치심을 느끼게 했다. 이수빈은 우창범을 통신매체를 이용한 음란행위 혐의 외에도 협박과 명예훼손으로 고소했다.

이수빈 측은 고소장에서 “우창범이 한 인터넷 방송에서 ‘이수빈과 교제 당시 촬영한 영상을 가지고 있다’는 식의 발언을 하며 고소인의 명예를 훼손하고 협박했다”고 주장했다.

사건을 넘겨 받은 서초경찰서에 따르면 이수빈은 피해자 조사를 마쳤으며 우창범에게도 피소 사실을 통보한 상태라고 한다. 우창범은 이와 관련해 텐아시아에 “이수빈에게 맞고소했다. 성실하게 조사해서 결과로 보여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우창범과 이수빈은 지난 7월 온라인에서 설전을 벌여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당시 우창범이 한 인터넷 방송에서 “교제 당시 이수빈이 바람을 피워서 헤어지게 됐다”고 하자 이수빈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부인하면서 우창범이 자신의 영상을 유포했다고 주장해 큰 파장이 일었다.

우창범은 2012년 그룹 백퍼센트로 데뷔했으나 2016년 팀을 탈퇴했다. 이후 2017년 그룹 버뮤다로 다시 활동을 시작했으나 팀 해체 이후 인터넷 방송의 진행자로 전향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텐아시아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