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특정 정당 심판 주장?…선거보도 심의위원 '중립성' 논란

댓글0


[앵커]

한 개인 유튜버가 "문재인 정권의 실정을 전파하고 내년 총선에서 나라를 구할 선거를 하자"고 이야기 해 논란입니다. 자기 채널에서 무슨 이야기든 할 수 있겠지만 문제는 이 발언을 한 사람이 중앙선관위 인터넷선거보도 심의위원, 그러니까 선거 관련 인터넷 보도의 공정성을 심의하는 사람이라는 것입니다.

서복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차기환 변호사의 유튜브 방송입니다.

[차기환/유튜브 '자유TV' (9월 9일) : 문재인 정권에 표를 던졌던 자영업자분들 그리고 지금 고통받고 있는 여러분들 한번 잘 생각해 보시고. 내년 총선 그리고 이후에 있는 대선, 2년 반 후에 있는 대선 잘 생각해서…]

이런 발언은 한번이 아닙니다.

[차기환/유튜브 '자유TV' (지난 8월) : 여러분들이 문재인 정권의 실정을 널리 전파하시고 내년 총선과 다가오는 대선에서는 반드시 나라를 구할 수 있을 선거를 하도록…]

사실상 선거에서 특정 정당을 심판하자는 주장입니다.

[차기환/유튜브 '자유TV' (9월 9일) : 여당도 무조건 우익이 지금 분열돼 있고 지리멸렬하니까 이긴다고 생각하고 국민 알기를 아주 우습게 알고 바보 멍청이로 알고 마구잡이로 지금 행동을 하고 있습니다.]

차 변호사는 중앙선관위의 인터넷 선거 보도 심의위원입니다.

선거와 관련한 인터넷 보도의 공정성과 중립성을 심의해야 하는 자리입니다.

운영 규칙은 "직무수행에 있어서 공정성이나 중립성을 현저히 저해한 때"를 해임 사유로 들고 있습니다.

[이재정/더불어민주당 대변인 : 균형에 문제 있는 심의위원은 제척이 필요합니다. 국정감사에서 이 문제를 지적해 점검할 예정입니다.]

2017년 자유한국당 몫으로 추천된 차 변호사의 임기는 총선 한 달 전인 내년 3월까지인데 규정상 연임도 가능합니다.

(영상디자인 : 김충현)

서복현 기자 , 변경태, 박선호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JTBC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