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섹션TV' 황바울 밝힌 ♥간미연과 교제→결혼 결심까지[종합]

댓글0
OSEN

[OSEN=김보라 기자] 뮤지컬배우 겸 방송인 황바울이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간미연과의 러브스토리를 전격 공개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결혼을 앞둔 간미연과 황바울의 소식이 전해졌다.

두 사람은 오는 11월 9일 비공개 웨딩마치를 울릴 예정이다. 교제한 지는 3년 정도됐지만, 본격적으로 결혼식을 준비한 것은 몇 개월 되지 않았다고 털어놨다.

간미연보다 3살 연하인 황바울은 일명 ‘간미연의 남자’라는 관심을 받으며 검색어 1위에 오르기도 했다.

황바울은 ‘좋은 누나에서 여자가 된 계기가 무엇이었느냐’는 질문에 “쑥스러운데 제가 누나를 좋아하는 마음이 있었다”고 답했다. 이어 “누나 생일날 누나 친구들과 모여 생일파티를 했는데 누나 친구들이 ‘잘 어울린다’면서 엮어 줬다. ‘잘 어울린다'는 말에 ‘내가 먼저 다가가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교제한 이유를 밝혔다.

OSEN

서로를 부르는 애칭에 대해서는 “누나를 저를 ‘여봉’이라고 부르고, 저는 누나를 ‘애봉이’라고 부른다. 이렇게 말할 때는 누나의 혀가 많이 짧아진다”고 간미연의 넘치는 애교를 자랑했다.

그는 결혼을 결심한 계기에 대해 “교제한 지 2년 반 정도 지나니까 여자친구도 저를 많이 사랑하는 게 느껴져서 이 사람과 결혼해도 되겠다 싶었다”며 “양가에서 흔쾌히 허락하셨다. 저희 부모님은 ‘이런 여자 없다’면서 좋아하셨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결혼을 준비한 것은 몇 개월 안 됐다”며 “제가 아직 프러포즈는 못했다. 어떻게 해야 좋을지 몰라서 찾아 보고 있다. 열심히 구상 중인데 누나 모르게 할 예정이다”라고 귀띔했다.

베이비복스 멤버들이 황바울과 간미연의 결혼식에서 축가를 부를 예정이다. 황바울은 “제가 베이비복스 팬미팅에서 사회를 봤었다”며 “누나들도 당시 저희의 관계를 대충 알고 있었고 제가 그때 멤버들에게 인사를 드렸다. 누나가 오랫동안 연애를 하는 것에 신기해하더라. 잘 보이려고 노력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끝으로 황바울은 간미연에게 “우리가 이렇게 만난 게 우연이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우리 더 행복하고 즐겁게 살아보자”고 영상 편지를 남겼다./ watch@osen.co.kr

[사진]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OSE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