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욱일기 안돼"…서경덕 교수, 205개국 IOC 위원에 메일

댓글0
IOC 위원장 및 205개국 위원들에게 메일
"일본 욱일기, 하켄크로이츠 같은 전범기"
"다른 아시아 네티즌들과도 공조할 것"
뉴시스

【서울=뉴시스】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IOC 위원들에게 보낸 메일에 첨부한 사진. 2019.9.1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최현호 기자 = 전범기인 욱일기 퇴치 캠페인을 펼치고 있는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이번에는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과 205개국(한국 제외) IOC 위원들에게 "도쿄올림픽에서 욱일기를 사용하면 안 된다"는 취지의 메일을 보냈다고 11일 밝혔다.

앞서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내년 올림픽 때 욱일기 응원을 허가한다는 방침을 내린 데 따른 것이다.

서 교수는 "일본의 욱일기는 과거 나치의 '하켄크로이츠'와 같은 전범기임을 강조했으며 특히 욱일기가 어떤 깃발인지에 대한 영상도 함께 첨부했다"고 설명했다.

또 "올림픽 헌장 50조 2항에 명시된 어떤 종류의 시위나 정치적 행위를 허용하지 않는다는 점을 다시금 강조하며 욱일기 사용의 문제점들을 조목조목 짚어줬다"고 덧붙였다.

서 교수는 일본의 욱일기 사용 문제와 관련, 아시아의 다른 국가들과도 연대하겠다는 방침도 밝혔다.

뉴시스

【서울=뉴시스】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IOC 위원들에게 보낸 메일에 첨부한 사진. 2019.9.11 photo@newsis.com


그는 "1년 앞으로 다가온 도쿄올림픽에서의 욱일기 응원은 반드시 막아야만 한다"면서 "그러기 위해 욱일기에 대한 같은 아픔을 가지고 있는 많은 아시아 국가들의 네티즌들과 함께 공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특히 서 교수는 "만약 세계인들의 반대를 무릅쓰고 도쿄올림픽 때 욱일기 응원을 강행한다면, 세계적인 논란으로 만들어 욱일기가 나치기와 같은 전범기임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릴수 있는 좋은 기회로 삼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최근 CNN 등 외신들은 한국에서 욱일기가 나치의 상징 '하켄크로이츠'와 같은 역사적 인식이 있다고 보도하고, 중국 네티즌들도 욱일기 응원 반대운동을 펼치는 등 관련 여론이 국제적으로도 확산되고 있다.

wrcmania@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페이스북][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뉴시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