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정희' 셀럽파이브, 청순 걸그룹 변신..'안본 눈 삽니다' 1위→오열 퍼포먼스 할까[종합]

댓글0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캡처


청순한 콘셉트로 돌아온 셀럽파이브가 신곡 '안본 눈 삽니다'로 컴백한다.

19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셀럽파이브(송은이, 신봉선, 김신영, 안영미)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먼저 멤버들은 각자의 포지션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셀럽파이브에서 평소 비주얼을 맡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안영미는 이번 신곡의 비주얼 센터로 신봉선을 꼽았다. 그는 "제가 비주얼 센터라고 생각했지만 이번 곡에서 보니 사실 신봉선 씨가 비주얼 센터를 맡고 있더라. 저는 그냥 '터'"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셀럽파이브는 오후 6시 신곡 '안본 눈 삽니다' 발매를 앞두고 제목과 티저를 공개한 상태. '셀럽이 되고 싶어', '셔터'에 이어 벌써 세 번째 앨범이다.

'안본 눈 삽니다'라는 독특한 제목에 대해 송은이는 "많은 분들이 제목만 공개됐을 때는 제목이 왜 이렇냐고 했다. 기자 분들이 웃기려고 쓴 줄 알더라"며 "그런데 티저 영상을 보시고 나서는 이해가 된다고들 한다"고 말해 유쾌함을 더했다. 안영미 또한 "가사를 들어보시면 또다른 반전이 있을 것"이라고 밝혀 기대감을 높이기도.

DJ 김신영은 '안본 눈 삽니다'에 대해 "저희에게 이런 면이 있을까 싶은 청순한 발라드 곡이다. 누구나 함께할 수 있는 이별 공감 사연"이라고 소개해 셀럽파이드의 청순함에 대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멤버들이 예상하는 신곡의 음원사이트 진입 순위도 꼽아봤다. 송은이는 "100위 안 진입이 참 힘들더라. 50위권 안으로 예상해본다"고 전했다. 안영미는 "의외로 오늘 기분이 좋다. 오늘 화장실에도 2번을 갔기 때문에 의외로 1위 아닐까"라고 예상해 눈길을 끌었다.

신봉선은 "실시간 4위, 72위 정도"라고 꼽았고, 김신영은 "10위 본다"고 예상해 기대감을 높였다. 신봉선은 "말도 안되게 이 이야기는 안영미를 응원하게 된다"고 소망하기도 했다.

방송 말미, 안영미는 "저희 팬명이 생겼지 않냐. '하이파이브' 분들 너무 감사드리고 진짜 우리만 듣기 아까운 곡이다. 정말 너무 좋다. 들어봐달라"고 당부했다. 송은이는 "웃기려고 찍은 건데 실패한 것 같다. 너무 예쁘게 나왔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신봉선 또한 "셀럽파이브의 드세고 억센 이미지를 없애보고자 열심히 준비했다. 활동 마감할 때까지 열심히 할테니 예쁘게 봐달라"고 전했고, 김시영은 "만약 1위를 음방에서 한다면 오열 퍼포먼스 가겠다"는 공약을 밝혔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헤럴드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